로그분석 이미지 보도자료 < 고객서비스 | 주택도시기금
본문 바로가기

주택도시기금

청년의견 게시판

전체메뉴
청년의견 게시판

고객서비스

보도자료 주택도시기금에 대한 보도자료입니다.

  • 제목주택도시기금 대출금리 0.2%p 인하
  • 첨부파일 160906(조간) 주택도시기금 대출금리 0.2퍼센트포인트 인하(주택기금과).hwp
  • 작성일2016.09.05
  • 국토교통부(장관 강호인)는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하(1.5→1.25%)를 반영하여 오는 9월 12일부터 디딤돌대출을 포함한 주택구입자금 대출과 공공임대주택 건설자금 등의 금리를 각각 0.2%p씩 인하한다고 밝혔다.

      [1] (내집마련 디딤돌대출) 2.3˜3.1% → 2.1˜2.9% (20bp↓)
    청년・신혼부부 등 무주택 서민을 위한 「내집마련 디딤돌대출」 금리가 신규 취급자를 대상으로 9월 12일부터 0.2%p 인하된다. 디딤돌 대출은 연간 약 8만세대가 이용 중이므로 自家 마련을 원하는 저소득 실수요 계층*의 주거비 마련에 큰 도움이 되며, 이번 조치로 원리금 균등분할상환 방식으로 20년 만기로 1억원을 대출시 기존 대비 약 235만원**(연평균 12만원)이 경감된다.

      * 평균 연 2.5%의 저금리로 평균소득 26백만원의 수도권 거주 30˜40세대에게 큰 호응
      ** 예) 기존 2.7% 대출시 20년 상환액 1억 2,953만원 → 2.5% 인하시 1억 2,718만원


    다만, 생애최초 주택구입자와 청약저축 장기가입자 우대를 합친 경우에도 최저 금리하한은 1.6%가 유지된다. (11월말까지 한시)

      * 생애최초 주택구입자 우대는 ’16.11.30일까지 신청할 경우에만 0.5%p가 적용되며, 그 이후에는 생초자 금리우대가 0.2%p 우대로 환원됨을 유의할 필요


      [2] (근로자・서민 주택구입자금 등) 2.8˜3.0% → 2.6˜2.8% (20bp↓)
    아울러, 근로자・서민(중도금 포함), 생애최초 주택구입자금(중도금 포함) 등 기금 주택 구입자금대출 기존 이용자도 0.2%p 일괄 인하의 혜택이 적용되며, 이로 인해 변동금리로 운영중인 기 대출 상품 이용자 33만명이 약 167억원의 주거비용 절감 혜택을 받게 될 전망이다.

      * 기존 구입자금대출 잔액 8조 3,647억원(’16년 7월말 기준) × 0.2%p = 연간 167억원


      [3] (행복주택건설자금・국민임대주택자금) 2.0% → 1.8% (20bp↓)
    LH 등 공공기관이 행복주택과 국민임대주택을 건설할 때 기금에서 융자받는 금리도 기존 2.0%에서 1.8%로 인하된다. 이번 금리 인하로 연간 이자비용이 호당 최대 약 13만원 가량 인하(국민임대주택 전용면적 45㎡초과˜60㎡이하 기준)될 것으로 예상된다.


      [4] (공공임대주택자금) 2.5/3.0% → 2.3/2.8% (20bp↓)
    공공임대주택 금리도 0.2%p 인하되어, 공공기관 및 리츠 등을 활용한 공공임대주택 공급 확대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번 공공임대주택 건설자금의 금리인하로 연간 이자비용은 호당 11~15만원씩 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


      * 60㎡이하 : 5,500만원×(2.5%-2.3%), 60~85㎡ : 7,500만원×(3.0%-2.8%)


      [5] (공공분양주택자금) 3.8/4.0%(4.8%) → 3.6/3.8%(4.6%) (20bp↓)
    아울러, LH・SH 등 공공기관이 건설하는 공공분양 주택 금리도 현행 3.8~4.0%에서 3.6~3.8%로 인하되며, 민간사업자가 건설하는 경우에도 현행 4.8%에서 4.6%로 인하된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이번 금리인하 조치로, “이미 주택도시기금에서 주택 구입자금을 대출한 서민의 주거비 부담도 줄어들 뿐만 아니라, 무주택자인 청년층과 사회초년생・신혼부부 등 30~40대가 생애최초로 내집마련을 할 때도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고, LH가 시행하는 국민임대 및 공공임대 등 임대주택자금의 금리 인하는 임대료 인하에 영향을 미쳐 입주민의 주거비용 부담도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한 만족도를 선택해 주세요. 의견을 남겨주시면 최대한 반영하도록 하겠습니다.

의견 작성시 특수문자는 입력하실 수 없습니다.

전체메뉴
청년의견 게시판